officezero.co.kr

Qna
    올해 보험금 지급지연액 1.9조 돌파, 5년간 총 13.9조 달해
  • 생명보험사 중 지급지연율이 가장 높았던 곳은 44.6%를 기록한 신한생명이었으며, 다음으로 라이나, 교보, 현대라이프, 흥국 순이었다. 손해보험사 중에서는 롯데가 31.6%로 가장 높았고 농협, 한화, 동부, 삼성이 뒤를...
  • "어려운 손보사 약관…이해도 '우수' 등급 1곳도 없어"
  • AIA생명과 흥국생명은 최하위 등급인 '미흡' 판정을 받았다. 연금보험 약관 이해도 평가 결과[보험개발원 제공=연합뉴스] 2014년에 실시된 평가와 비교하면 평이성(21.0점→22.8점), 간결성(11.8점→12.7점) 항목의 점수가...
  • 최근 5년간 전체 보험금 지급지연액 약 14조
  • 1%) ▲흥국생명(23.3%) 순이다. 손보사는 ▲롯데손보(31.6%) ▲농협손보(24.7%) ▲한화손보(24.3%) ▲동부화재(20.6%) ▲삼성화재(19.8%) 순이었다.   보험사 측은 보험금 청구서류 접수일로부터 3영업일 이내로 보험금을...
  • 차남규 한화생명 사장, 생보협회 회추위원장 유력
  • 동양생명, 흥국생명, DGB생명, AIA생명, 라이나생명 총 9개 회사다. 이사사 몫의 회추위원에는 삼성생명, 한화생명, 교보생명 등 ‘빅(Big)3’ 대표이사에 나머지 이사사 대표이사 중 2명을 추가하는 방안이 유력하다. 보험...
  • 5년간 보험사 지급지연액 13조8976억원…올 상반기 꼴찌 신한ㆍ롯데
  • 6%로 가장 높았으며, 다음으로 라이나, 교보, 현대라이프, 흥국 순이었으며, 손보사 중에서는 롯데가 지급지연율 31.6%로 가장 높았으며, 농협, 한화, 동부, 삼성 순으로 지급지연율이 높았다. 현재 보험금의 경우 보험금...
블로그 뉴스 브리핑